경찰 출석한 정준영, 어떤 조사 받나

정준화 기자I 2019.03.14 11:28:58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로 경찰 출석
경찰과의 유착 관계도 여부도 관건
마약 투약 여부 확인 위한 모발 검사도

경찰 출석한 정준영 (사진=신태현 기자)


[이데일리 스타in 정준화 기자]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이 경찰에 출석했다. 연예계를 넘어 사회적으로도 논란이 되고 있는 사건이라 세간의 관심이 집중 돼 있다. 그는 어떤 조사를 받게 될까.

정준영은 14일 오전 10시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출석했다. 이날 정준영은 단정한 정장 차림에 단발머리를 묶은 모습으로 나타나 포토라인에 섰다. 그는 “죄송하다. 국민 여러분께 심려 끼쳐 너무 죄송하다. 성실히 조사 받겠다”라고 말하고 변호인으로 추정되는 남성과 경찰서 안으로 들어갔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정준영은 곧바로 조사에 임한다. 그가 받고 있는 혐의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다. 먼저 경찰은 정준영이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 단체대화방에서 지인들과 공유한 성관계 영상 등을 촬영하고 유포한 경위를 확인할 예정이다.

경찰 유착 의심 내용에 대해서도 파악한다. 지난 2016년 당시 여자친구의 신체 일부를 몰래 찍어 고소된 사건과 관련, 경찰과의 유착 관계에 대한 파악도 이뤄질 전망이다. 아울러 마약투약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모발 검사도 진행한다.

경찰에 출석한 정준영 (사진=신태현 기자)


정준영의 불법 촬영물 의혹은 가수 승리의 성접대 의혹에 대한 수사 중 포착됐다. 경찰은 승리가 해외 투자자들을 상대로 성접대를 하라고 지시한 지난 2015년 12월 카카오톡 대화방 자료 일부를 이동식저장장치(USB)에 저장된 채로 확보했다.

이 자료에서 경찰은 정씨가 승리 등이 참여한 단체 대화방에서 한 여성과 성관계하는 모습을 몰래 찍은 3초짜리 영상, 룸살롱에서 여성 종업원의 신체 부위를 찍은 사진과 영상, 잠이 든 여성의 사진 등을 지인들에게 내보이고 자랑하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승리도 이날 오후 경찰에 출석한다. 지난 달 피내사자 신분으로 출석해 마약 투약 의혹에 대한 음성 판정을 받았고, 이번에는 피의자 신분으로 성매매 알선 등에 대한 추가조사를 받는다.

`승리 게이트` 더보기

- '승리 리스크' 엎친데 공매도 덮쳐…YG엔터 '사면초가' - 승리, 뒤늦게 성매매 인정 "연예인이라 차마.." - 버닝썬 수사에 뿔난 여성들…"전형적인 남성 카르텔"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