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낮 기온 10~15도로 포근…강원 영동·제주 비

김경은 기자I 2021.02.26 18:05:48

미세먼지 '좋음'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는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한강공원에서 시민들이 휴식을 취하고 있다. (사진=연합)
[이데일리 김경은 기자] 주말인 27∼28일 낮 기온이 15도 내외로 오르며 포근할 전망이다.

또 매우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니 화재 예방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기상청은 27일 동풍이 불면서 백두대간을 기준으로 서쪽지역의 낮 기온은 10∼15도 분포로 포근하겠다고 26일 밝혔다. 다만 동해안 지역은 10도 내외로 다소 선선할 전망이다.



28일 낮 기온은 따뜻한 남풍이 불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이 1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도∼6도, 낮 최고기온은 7∼17도로 예상된다.

현재 건조특보가 발효된 수도권과 충청권 내륙, 강원 영서, 경북 북부 내륙은 실효습도 35% 이하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다. 여기에 동풍을 따라 백두대간을 넘어 이동하는 건조한 공기가 유입돼 그 밖의 충청권과 남부 내륙도 차차 건조해지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최근 크고 작은 산불과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가운데 바람도 강해 서쪽지역을 중심으로 화재가 발생하면 큰불로 번질 수 있으니 경각심을 가지고 화재예방에 철저하게 대비해달라”고 요청했다.

27일 중부지방(강원 영동 제외)은 대체로 맑고 전북은 가끔 구름이 많겠다. 전남권과 경상권, 강원 영동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원 영동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비, 강원 산지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다.

미세먼지는 전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