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현모 KT 대표, 상반기 보수 12.7억…지난해보다 50%늘어

김현아 기자I 2022.08.16 17:44:05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구현모 KT대표이사


구현모 KT 대표이사가 올해 상반기 회사로부터 12억 7400만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상반기 받은 보수는 8억 4600만원이었다.

KT는 16일 분기보고서를 통해 상반기 구 대표이사에게 급여 2억7800만원, 상여 9억7300만원, 기타 근로소득 2300만원 등 총 12억7400만원을 보수로 지급했다고 밝혔다.


박종욱 사장은 8억9300만원, 강국현 사장은 8억8300만원을 받았다. 박 사장의 보수는 급여 2억2400만원, 상여 6억5000만원 등으로 구성된다. 강 사장은 급여 2억2400만원, 상여 6억3900만원 등을 받았다.

이 밖에 신수정 부사장(6억8700만원)과 신현옥 부사장(6억7400만원)이 5억원 이상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 상반기 기준 KT의 직원 수는 총 2만863명으로 나타났다. 1인 평균 급여는 4900만원이다. 지난해 상반기 1인 평균 급여는 4500만원이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