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인]S&P, KCC 신용등급 `BBB` 회사요청으로 철회

이후섭 기자I 2019.01.10 18:16:48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스탠더드앤푸어스(S&P)는 KCC(002380)의 `BBB` 장기 발행자 신용등급을 회사요청에 의해 철회한다고 10일 밝혔다. 철회 당시 KCC의 BBB 신용등급은 부정적 관찰대상이었다.

S&P에 따르면 KCC는 지난해 9월 13일 컨소시엄을 통해 모멘티브 퍼포먼스 머티리얼즈 지분 100%를 약 30억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S&P는 인수 계획을 반영해 지난해 9월 17일 KCC의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대상으로 지정했다. 모멘티브는 세계 2위의 실리콘 생산업체로 특수 세라믹과 쿼츠 등 첨단소재를 공급하고 있으며, 지난해 2017년 매출액은 23억달러를 기록했다.

S&P는 “KCC가 미국 감독당국의 승인을 얻어 모멘티브 인수를 완료할 경우 회사의 주요 신용지표가 약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대상으로 유지했다”며 “KCC의 인수자금 조달계획 등 구체적인 사항도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KCC의 BBB 신용등급은 과거 회사가 여러 지분투자에도 불구하고 탄력적인 재무정책을 통해 신용지표를 비교적 안정적으로 유지했다고 평가하는 견해도 반영됐다”고 덧붙였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