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코리아, 글로벌 가상자산 거래소 최초 ISMS 인증

김현아 기자I 2021.01.18 14:17:26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후오비 코리아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취득했다.

ISMS 인증은 정보통신망의 안정성 및 신뢰성 확보를 위해 관리적, 기술적, 물리적 보호 조치를 포함한 종합적 관리 체계를 인증하는 제도다.


올해 3월 시행 예정인 특정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이하 특금법)에 따르면 거래소를 포함한 가상자산사업자(VASP)는 9월까지 금융정보분석원(FIU)에 ‘가상자산 사업자’로 신고가 완료돼야 영업할 수 있다. 가상자산 사업자로 신고를 하기 위해 ISMS 인증 취득은 필수 요건 가운데 하나다.

이번 심사 발표로 후오비 코리아는 ISMS 인증을 받은 최초의 글로벌 가상자산(암호화폐)거래소가 됐다.

박시덕 후오비코리아 대표는 “ISMS 취득으로 제도권 사업자로서 9부 능선을 넘었다”며 “후오비코리아는 갈수록 지능적으로 고도화하는 위변조 시도를 근본적으로 막아내기 위해 자체 기술로 이상거래탐지시스템(FDS)를 구축하고 운영하고 있으며, 고객의 정보 보호와 자산 보호 부분에서 최고가 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8년 무사고의 글로벌 최대 규모 가상자산 거래소로, 국내 거래소 최초로 안면인식 기술을 도입하는 등 세계 최고의 보안 기술력으로 투자자 보호에 나서고 있다.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후오비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2018년 3월 30일 정식 오픈했다. 후오비 그룹은 전 세계 3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글로벌을 운영하고 있으며 한국을 포함해 싱가포르, 미국, 일본, 홍콩, 중국, 호주, 영국, 브라질, 캐나다, 러시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법인을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2013년 거래소 오픈 이후 현재까지 무사고 보안 대응 체계와 투자자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후오비 코리아는 비트코인(BTC)을 비롯, 이더리움(ETH) 등 240여가지의 다양한 알트코인 거래가 가능하다.

가상화폐 광풍 더보기

- [밑줄 쫙!] 비트코인 변동성 증폭...테슬라 주가도 휘청 - 美세인트루이스 연은총재 "비트코인, 달러화 위협 못해" - 가상자산 거래소 탐스업, ISMS 인증 컨설팅 업무협약 체결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