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대男, 대낮에 흉기로 여성들 폭행…1명 사망·1명 위독

김소정 기자I 2021.03.08 16:11:17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인천 남동구 간석동의 한 주점에서 70대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숨지고 1명이 다쳤다.

사진=이미지투데이
8일 인천 남동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59분께 인천 남동구 간석동의 한 주점에서 A(59·여)씨와 B(57·여)씨 등 2명이 흉기에 찔려 있는 것을 행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소방당국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고, B씨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위독한 상태다.

경찰은 이날 오후 3시 7분께 인천국제공항에서 용의자 C씨(77)를 검거했다. C씨는 검거 당시 출국장 인근에서 약물을 복용하고 쓰러져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C씨는 여성들과 다투다 흉기로 A씨 등의 머리를 내리쳤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