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이낙연에 지면 정치 그만두냐”는 질문에…

김소정 기자I 2020.03.25 12:06:57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종로 총선에서 이낙연 전 국무총리를 반드시 이기겠다고 밝혔다.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질문에 답을 하고 있다. (사진=이데일리 이영훈 기자)
황 대표는 25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진행된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승리를 자신하겠지만 만약에 지면 어떻게 할 것인가’란 질문에 “저는 지지 않으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영어에 ‘이뤄지지 않을 가정’이라는 게 있다”며 “이 질문은 ‘이뤄지지 않을 가정’이라고 생각하겠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총선 패배 후 정치를 그만두겠냐는 질문에도 “이뤄지지 않을 가정이란 질문이지만 총선에서 반드시 이기겠다”며 “그 선두에 제가 있다”고 답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과 관련해선 “O·X로 답할 사항이 아니다”면서도 사면에 대해서는 “(박 전 대통령의 죄는) 중죄로 봐야 할지 견해 차이가 있는 사안이며, 고령·여성의 몸으로 교도소에 계속 갇혀 있는 것은 맞지 않는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의 최측근인 유영하 변호사가 미래한국당 비례대표 공천 심사에서 탈락한 것에 대해선 “박 전 대통령이 특정인에게 공천을 주라고 말씀하실 분은 아니다”고 했다.

기사는 성실히, 독자는 소중히

김소정 뉴스룸 김소정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