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미셀 김성년 부사장, 2020 화학산업유공 '동탑산업훈장' 수상

노희준 기자I 2020.10.30 15:33:44

RNA 기반 핵산치료제 주원료 뉴클레오시드 대량생산 기여

김성년 파미셀 케미컬사업부문 대표(오른쪽에서 첫번째)
[이데일리 노희준 기자] 파미셀(005690)은 케미컬사업부문 대표인 김성년 부사장이 30일 ‘제12회 화학산업의 날’ 기념식에서 화학산업유공으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화학산업의 날’은 한국석유화학협회가 2009년부터 화학산업의 위상 제고를 위해 제정한 날이다. 협회는 화학산업의 진흥 및 발전에 크게 공헌한 화학산업인을 발굴해 치하하고 있다.

김성년 부사장은 1995년부터 화학산업에 종사, 수입에 의존하던 다양한 정밀화학 소재의 국산화를 이뤄내며 바이오 및 전자 사업의 국제 경쟁력을 향상시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 진단키트 및 RNA 기반 핵산치료제 신약의 주원료인 ‘뉴클레오시드(Nucleoside)’의 대량생산 기술력으로 K방역에 큰 기여를 했다고 평가됐다.

김성년 부사장은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시장의 성장성을 확신하고 고품질 원료의약품 개발과 해외 진출에 집중해온 노력이 국가 화학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고 나아가 훈장을 수상하게 돼 영광스럽다”고 소회를 밝혔다.

파미셀은 케미컬사업부의 원료의약품 기술력과 바이오사업부의 줄기세포 기술력을 동시에 보유하고 있는 회사다. 원료의약품 경우 뉴클레오시드는 글로벌 제약사들로부터 고품질을 인정받아 현재 세계 시장의 80%이상을 점유하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