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KSM 등록 추천기업 9개 선정…판로개척 지원도

이후섭 기자I 2020.10.30 14:31:43

정보보호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반 확보
공공·국방분야 판로개척 위한 네트워킹의 장 마련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정보보호 스타트업의 지속적인 성장 및 투자유치 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한국거래소 스타트업 마켓(KSM)` 등록 희망기업을 모집한 결과 9개 업체를 최종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KSM은 크라우드 펀딩 성공기업, 창업·중소기업에 대한 투자자금 회수 원활화 및 스타트업 성장지원 등을 위한 비상장주식 거래 플랫폼으로, KISA는 이번에 창의성, 시장성, 기술성 등을 평가해 스파이스웨어·시큐에버·쏘마·씨커스·아스트론시큐리티·알파비트·에프원시큐리티·엠시큐어·피에스디엘 등을 추천 기업으로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이 KISA 추천서를 바탕으로 KSM에 등록하면 △크라우드펀딩 진행 및 성공시 자금 조달 지원 △한국거래소 투자자문위원회의 IR 검토 및 투자유치 지원 △크라우드 펀딩, M&A 등 맞춤형 교육 및 컨설팅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또 KISA는 정보보호 스타트업의 공공·국방 분야 신규 수요창출 및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3일 `시큐리티 밋업 데이`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해당 행사는 공공·국방 분야의 주요 정보보호 사업계획 및 선배 기업의 진출 사례 등을 공유하는 세미나다. 대부분의 기업은 공공·국방 분야 진입을 희망하고 있지만, 진출 기회가 많지 않아 힘든 실정이다. 이에 KISA는 현재 상황을 해결하고 활발한 교류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세미나를 기획했다.

이번 세미나에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조달청, 군사안보지원사령부 등 국가기관과 알파비트, 티엔젠 등 공공·국방 시장진출에 성공한 스타트업 등 모두 23개 업체가 참여했다. 특히 주요 정보보호 사업계획 및 성공진출 사례, 노하우 등 실질적으로 필요한 정보를 공유해 참여 기업의

높은 호응을 받았다.

이 외에도 KISA는 정보보호 스타트업의 M&A 활성화 및 투자유치 확대를 위해 IR 피칭대회, 투자상담회, M&A 교육 등을 진행하는 `시큐리티 스타트업 IR 페스티벌`을 오는 11월 26일 온라인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코로나19로 스타트업의 시장진출과 판로개척이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이들의 성장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유관기관과의 협업체계 강화 및 판로개척 등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이 필수적”이라며 “KISA는 앞으로 국내 유망 스타트업의 발굴 및 성장을 위한 디딤돌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