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나눔재단, '제13회 하나 다문화 가정대상' 내달 14일까지 공모

이진철 기자I 2021.04.19 11:30:17

올해로 13번째, 다문화가정 위한 전국 규모 시상식
다문화가정 사회적 관심 제고, 사회통합 기여

[이데일리 이진철 기자] 하나금융나눔재단은 오는 5월14일까지 ‘제13회 하나다문화가정대상’ 수상후보자를 공모한다고 19일 밝혔다.

제13회 하나다문화가정대상은 △행복가정상 △희망가정상 △행복도움상(개인·단체) 3개 부문으로 공모하며, 외부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자를 선발한다.

대상인 여성가족부장관상 수상자에게는 10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행복가정상, 희망가정상 부문의 본상 수상자에게는 각 500만원, 우수상 수상자 6명(부문별 3명)에게는 각 300만원, 행복도움상 수상자에게는 300만~500만원의 상금을 준다.



수상자를 추천한 기관에는 직원 역량강화를 위한 워크샵 비용을 1백만원 이내에서 지원한다. 미선발 된 추천기관 담당자에게는 3만원 상당의 기프티콘을 증정한다.

하나다문화가정대상은 국내 최초로 지난 2009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전국 규모의 시상식으로 여성가족부가 공식 후원한다.

다문화 사회로 접어드는 변화의 시기에 모범적인 결혼 이주여성과 다문화가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한 단체를 발굴하고 격려함으로써 사회적 관심 제고를 통해 사회 통합에 기여하고자 매년 시상식을 진행해오고 있다.

하나금융나눔재단은 2005년 12월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이웃사랑과 나눔 경영의 실천을 위해 하나금융그룹이 국내 은행권 최초로 설립한 자선 공익 재단법인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