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성폭행 혐의' 배우 강지환 구속영장 신청

손의연 기자I 2019.07.11 11:20:50

강씨, 자신의 자택서 여직원 2명 추행 의혹
강씨 "술 취해 기억나지 않는다" 진술
경찰 "피해 진술과 정황 토대로 구속영장 신청"

강지환 (사진=방인권 기자)
[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씨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11일 형법상 준강간 등 혐의로 긴급체포된 강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이날 밝혔다.

앞서 지난 9일 강씨는 소속사 직원 등과 회식을 한 후 여직원 2명과 자신의 자택으로 자리를 옮겨 술자리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 여직원이 9일 오후 9시 41분쯤 서울에 있는 친구에게 휴대전화로 ‘탤런트 강지환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갇혀있다’고 신고를 부탁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강씨의 자택에 출동해 강씨를 긴급체포했다.

강씨는 경찰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

그러나 경찰은 구체적인 피해 진술과 당시 정황 등을 토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 관계자는 “범죄 경위 등에 대해 계속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지환 성폭행 혐의 더보기

- '성폭행 혐의 인정' 강지환, 이르면 17일 검찰 송치 - 피해자 측 변호인 "강지환, 범행 당시 만취 상황 아니었다" - 강지환 성폭행 여파, '조선생존기' 조기종영.. '소속사 퇴출'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