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고채 금리 급등…정부 "필요시 시장안정조치"

원다연 기자I 2022.09.23 14:43:55

국고채 3년물·10년물 금리 4.2% 돌파
기재부 "채권시장 면밀히 모니터링"

[세종=이데일리 원다연 기자] 정부가 23일 “채권시장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필요시 시장안정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획재정부는 이날 오후 방기선 차관 주재로 비상경제TF 회의를 열었다. 회의에서는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이후 변동성을 보이는 금융·채권시장 동향을 점검하고 대응방향이 논의됐다.

FOMC의 고강도 긴축 여파에 전날 국고채 3년물과 10년물 금리는 각각 4.1%대, 3.9%대로 급등하면서 장단기 금리가 역전현상이 나타났다. 장·단기 금리 역전은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인 2008년 7월 18일(-0.01%포인트) 이후 14년2개월 만이다.

국고채 금리는 이날도 급등했다. 이날 오전 국고채 3년물 금리는 4.293%, 10년물 금리는 4.217%를 나타냈다.

금리 인상 여파

- 금감원, 수천% 고금리 '대리 입금'에 소비자 경보 발령 - 美금리·유럽통화 진정될까…`파월의 입` 주목 [이정훈의 美증시전망] - 금리 급등에 무너진 美증시…월가 "6월 연중 최저 무너질 듯"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