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경기도 전통시장 우수 상품·콘텐츠 10월에 연천으로 '총집합'

정재훈 기자I 2023.03.24 14:36:00

'제9회 경기도 우수시장 박람회' 연천군 개최 확정

[연천=이데일리 정재훈 기자] 경기도 내 모든 전통시장의 우수 상품이 연천군에 모인다.

경기 연천군은 오는 10월 전곡역과 전곡읍 상권 일대에서 ‘2023년 제9회 경기도 우수시장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연천군 대표시장 중 한곳인 전곡전통시장. 오는 10월 이곳 일대에서 경기도 우수시장 박람회가 열린다.(사진=연천군)
박람회는 경기도 31개 시·군 전통시장과 상점가 우수상품을 홍보·전시·판매하는 광역 단위의 대규모 상권축제다.

경기도와 연천군이 주최하고 경기도상인연합회와 연천군 전곡상권진흥구역 상인회 주관해 열리는 박람회는 우수시장·상점가 특성화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골목경제 회복,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한 비전을 제시한다.

총 150개 행사 부스가 차려져 도내 시·군 명품점포, 시장특화상품 및 우수상품을 전시하고 상인동아리 경연대회, 플리마켓, 문화공연 등 다양한 행사도 열린다.

특히 오는 10월 수도권 전철1호선이 연천까지 연장, 개통될 예정인데다 같은 달 열리는 연천율무축제와 연천국화축제, 임진강 댑싸리축제까지 더해져 이번 박람회에 많은 관람객이 찾을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수도권 전철1호선 개통에 맞춰 경기도 130만 소상공인의 대표축제인 경기도 우수시장 박람회가 연천에서 열려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관련 기관·단체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성곡적인 박람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