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청소년·어린이용 우주 콘텐츠 제작·보급 검토하라”

이정현 기자I 2021.10.22 14:49:43

22일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 서면브리핑
누리호 발사 장면 참관 관련 참모진에 지시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청소년과 어린이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우주 관련 콘텐츠를 제작해 보급하는 것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연구동에서 김진한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책임연구원의 설명을 들으며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2)’의 발사를 참관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전날 나로우주센터에서 한국과학우주청소년단 소속 청소년들과 함께 누리호 발사 장면을 참관한 것과 관련해 “우주에 대해 관심이 높은 미래 세대가 많다”며 이같이 지시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우주발사체, 우주개발, 항공우주산업 등 과학기술을 주제로 하는 다큐멘터리가 이 분야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높이는 데 기여해왔다는 점도 함께 강조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