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경상북도와 우수 중소·벤처기업 지원 업무협약 체결

권효중 기자I 2019.07.11 10:24:45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이철우 경상북도 도지사는 지난 10일 우수 중소벤처기업 상장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거래소)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한국거래소와 경상북도는 지난 10일 경북 경제진흥원에서 지역 내 비상장 중소·벤처기업의 증권시장 상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도내 비상장 우수 중소·벤처기업을 조기에 발굴하고 상장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지역경제와 자본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거래소는 이를 위해 권역 내 우수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성장 단계별 1:1 맞춤형 상장컨설팅과 사업설명회, 기업설명회(IR) 등을 주관하고 대상기업 분석 및 선정 등의 자문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경상북도는 지역 스타기업 발굴 및 지원정책을 이어가며 동시에 기업의 직접 금융시장을 통한 자금조달 극대화, 우수 인력확보 및 대외경쟁력 강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정지원 거래소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경북지역 비상장기업에 대한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상장지원 플랫폼이 마련됐다”며 “거래소와 경북의 인프라를 활용한 효율적인 상장지원시스템을 구축해 상장의 열기가 지속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