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구치소 직원 2명 추가 확진…동부구치소, 11차 전수조사

이성웅 기자I 2021.01.20 09:44:39

주기적 전수검사서 확진 판정…교정시설 확진자 총 1261명

[이데일리 이성웅 기자] 서울구치소에서 직원 2명이 추가로 코로나19에 확진되면서 교정시설 관련 코로나 확진자가 총 1261명으로 늘어났다.

지난 17일 방역당국은 동부구치소 직원과 수용자를 상대로 한 10차 전수검사를 진행했다. (사진=연합뉴스)
법무부는 서울구치소 직원 2명이 주기적 전수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직원 2명을 포함해 이날 오전 8시 기준 전국 교정시설 코로나 확진자는 총 1261명이다.

전날에는 서울동부구치소 출소자 1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법무부는 이날 동부구치소 직원 500여명과 수용자 500여명 등 총 1000여명을 대상으로 11차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구치소 집단감염 사태 더보기

- 동부구치소 직원 1명 추가 확진…12차 전수검사 결과는 내일 - 동부구치소, 확진자 발생 후 2주간 추가 감염 없으면 '정상 운영' - 한변, 정부·추미애 상대 손배소 제기…"동부구치소發 집단감염 책임"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