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5년간 270만가구...민간 주도로 도심 공급 늘린다

강상원 기자I 2022.08.17 10:46:45
정부가 향후 5년간 총 270만가구의 주택을 공급하는 주택공급 청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정부는 신규 정비구역을 확대하는 방식으로 도심공급을 확대하고 공공 중심의 ‘도심복합사업’을 민간 중심으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서울에 50만가구를 비롯해 수도권에 총 158만가구가 공급됩니다. 지방에는 광역·특별자치시에 52만가구 등 총 112만가구가 공급됩니다.

우선 정부는 도심에서 신축주택 공급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재건축, 재개발 등 민간 정비사업을 정상화할 방침입니다. 이를 위해 향후 5년간 전국에 22만가구 이상의 신규 정비지역을 지정할 계획입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