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길을 잃었소'

연합뉴스 기자I 2020.08.09 16:30:52
(남원=연합뉴스) 장맛비가 그친 9일 오후 전북 남원시 금지면 하도리에서 축사에 물이 차오르자 대피한 소 1마리가 길에 앉아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