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창한 토요일, 꽃나들이 나오세요

성세희 기자I 2015.04.11 11:06:55

전국 날씨 맑고 화창…최고 22도까지 올라
일교차 커 감기 주의…일요일은 구름 많아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포근한 봄 날씨를 보인 지난 6일 오전 서울 중구 남산을 찾은 시민들이 만개한 벚꽃을 바라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데일리 성세희 기자] 전국이 대체로 맑고 포근한 가운데 벚꽃이 만개해 봄나들이 인파가 몰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11일 서해 상에 머무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고 화창한 날씨가 이어진다고 예보했다.



전국 미세먼지 수준은 보통으로 예상돼 나들이 나오는 데 큰 무리가 없다는 전망이다. 다만, 오전에는 수도권 등지에 대기정체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으로 나타날 수 있겠다.

기온은 서울은 최고 영상 21도까지 오르겠고 청주와 대구도 각각 22도와 21도까지 올라 포근하겠다. 대신 밤에는 영상 6도까지 낮아져 낮과 밤 일교차가 크게 벌어지겠다.

오는 12일은 전국에 다소 구름이 많아지면서 제주도 등 일부 지역에 밤부터 비가 오겠다. 서울은 아침 최저기온이 7도로 11일과 비슷하겠고, 낮 최고 기온이 22도까지 오르겠다.

기상청은 “감기와 천식 및 폐질환 지수가 높음 단계를 보이는 곳이 많아 건강 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며 “서울과 경기도 일부 지역에 건조특보가 발효 중이라 대기가 점차 건조해지니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