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브런치 작가, AI로 VOD클래스 만든다"…카카오-클래스101, 협력

임유경 기자I 2022.10.05 10:13:48

브런치북 AI 클래스 프로젝트 통해 8편 선정

[이데일리 임유경 기자] 카카오(각자대표 남궁훈·홍은택)는 콘텐츠 퍼블리싱 플랫폼 브런치가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과 함께 인공지능(AI) 음성 기술을 활용한 온라인 클래스 8편을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카카오는 지난 2월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과 함께 ‘브런치북 AI 클래스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작가가 직접 기획하고 완성한 브런치북을 AI VOD 클래스로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공모전이다. 작가가 직접 출연·제작·편집할 필요 없이 AI 보이스 기술을 활용해 온라인 클래스를 열 수 있다. 한 달여의 응모기간 동안 브런치북 3500여 편이 응모됐고, 이 중 8편이 최종 선정돼 클래스로 만들어졌다.

카카오 브런치 작가들이 AI기술을 활용해 클래스101에서 간편하게 VOD클래스를 제작했다.(사진=카카오)
수상작은 △글로벌 기업에서 배운 데이터 사이언스 실무 인사이트 △입문부터 심화, 한큐에 끝내는 ETF의 세상 △ 메모가 삶을 바꾼다! 메모에 관한 모든 것 △말만 다르게 해도 인생이 바뀐다! 외국인 남편 덕분에 배운 자존감 대화법 △직장인이여, 회계하라! 재무제표 숫자를 무기로 만들기 △선택 받는 기업의 비밀! 고객경험디자인 프로세스 A to Z △CX 일잘러 선배의 비법! 젊은 CX기획자를 위한 고객경험 실무 가이드 △회사 다니며 내 콘텐츠로 전문가 되기 등 경제, 데이터, 비즈니스 등 다양한 주제로 구성됐다. 해당 클래스는 클래스101 웹사이트와 앱 내 ‘브런치북 AI 클래스 프로젝트 페이지’에서 구매해 시청할 수 있다.

‘브런치북 AI 클래스 프로젝트’는 브런치 작가들을 위한 색다른 창작 활로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카카오는 브런치를 통해 종이책·전자책·오디오북 출판 프로젝트를 비롯해 크라우드 펀딩, 온라인동영상플랫폼(OTT) 스토리텔러 공모전 등 창작자들의 폭넓은 창작 활동을 지원해왔다.

오성진 카카오 스토리기획파트장은 “AI VOD라는 새로운 창작 활로를 제공해 브런치 작가와 독자를 연결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원석의 브런치북이 다양한 2차 저작물로 재탄생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카카오는 ‘제10회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국내 유수의 출판사와 협업해 브런치북을 종이책으로 출판하는 프로젝트다. 10회를 맞이해 이전보다 수상 혜택과 규모를 대폭 늘려, 총 50인의 작가에게 출판 기회를 제공하고 총 9천만원의 상금을 지원한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