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림로봇, 지능형 로봇 ‘테미’로 스마트 전시 홍보 나서

박정수 기자I 2020.09.16 09:43:03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휴림로봇(090710)은 이달 22일부터 예술의전당에서 열리는 ‘ACEP 2020(Art and Cultural Exchange Project) 발달장애 아티스트 한국특별전’에 지능형 퍼스널 로봇 ‘테미’(Temi)를 도입해 스마트 전시홍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설명: 휴림로봇은 오는 22일 열리는 ‘ACEP 2020(Art and Cultural Exchange Project) 발달장애 아티스트 한국특별전’에서 지능형 퍼스널 로봇 ‘테미’(Temi)를 도입해 스마트 전시홍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휴림로봇의 테미는 △전시회 관련 정보 안내 △시설위치 안내 △전시 해설 투어 안내 등 다양한 비대면 스마트 전시홍보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전시회를 주관하는 휴먼에이드는 “휴림로봇의 테미는 다중이용시설의 방역 현장에서 발열진단 및 소독 서비스 제공 등 언택트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를 보여왔기 때문에 이번 전시회에 도입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휴림로봇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기업회의, 관광, 컨벤션, 전시 산업 등 대면으로 진행되는 마이스(MICE) 사업들이 위기를 맞고 있는 상황에서 테미를 통해 다양한 비대면 서비스를 적용하려는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리테일, 홈, 병원, 교육, 보안 등 다양한 사업분야로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휴림로봇은 테미를 활용해 코로나19 확산 방지 목적으로 다중이용시설에서 스마트 방역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4월에는 태국에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해외에서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