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콜, 상반기 휴대폰시장 49.5% 점유

피용익 기자I 2006.07.10 11:57:54

`스킨` 최단기간 최다판매 기록 세워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 상용화 앞장

[이데일리 피용익기자] 삼성전자(005930) 애니콜이 다양한 첨단 기능과 차별화된 마케팅을 앞세워 상반기 국내 휴대폰 시장을 이끈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상반기 국내 휴대폰 시장 규모는 지난해 700만대보다 10% 이상 확대된 780만대 수준이며, 삼성전자는 이 가운데 382만대를 판매해 시장점유율 49.5%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또 상반기 국내 휴대폰 시장 최고 히트 모델로 손꼽히는 `스킨(SCH-V890·SPH-V8900)`을 비롯해 총 25종의 신제품을 출시하며 지난해에 이어 다양한 진기록를 수립했다.

◇최다판매 휴대폰..최단기간 최다판매

상반기 국내 휴대폰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팔린 휴대폰은 지난 해 말 출시된 초슬림 슬라이드폰(SCH-V840·SPH-V8400·SPH-V8450)으로, 올해만 약 50만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전세계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슬림 슬라이드 디자인 열풍의 효시라고 할 수 있는 이 제품은 `애니 스타일` 광고에서 이효리가 들고 나와 `효리 슬라이드`라는 애칭을 얻기도 했다.

상반기 최단기간 최다판매의 진기록은 지난 5월 출시 후 한 달 반 만에 16만대의 판매를 기록한 애니콜 최고 히트 모델 `스킨`이 차지했다.


`스킨`은 고품격 슬림 디자인을 앞세워 패션과 스타일을 중시하는 신세대층에서 큰 인기를 모으며 마니아 층까지 형성하는 등 새로운 기록을 계속해서 만들어 가고 있다.

삼성전자는 슬림폰 뿐만 아니라 DMB폰 시장에서도 상반기 시장 점유율 73%를 차지하며 다양한 기록을 이어 갔다.

`스윙 지상파 DMB폰(SPH-2300·SPH-B2350)`은 올 상반기에만 23만대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최다 판매 DMB폰 자리를 차지했으며, 5월에 출시한 `가로본능 지상파 DMB폰(SCH-B410·PH-B4100·SPH-B4150)` 또한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5만대를 돌파하며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차세대 통신 기술 세계 최초 HSDPA폰

삼성전자는 지난 5월 세계 최초로 초고속 영상 전송이 가능한 HSDPA폰(SCH-W200)을 출시한 데 이어 6월에는 지상파 DMB와 HSDPA 기술을 결합한 세계 최초 `지상파 DMB HSDPA폰(SPH-W2100)`을 선보이며 차세대 통신 기술을 이끌었다.

3.5G(세대) 통신기술인 HSDPA는 현재 국내를 비롯해 유럽, 미국 등에서 본격적인 서비스에 들어간 상태. 삼성전자는 올 상반기 국내뿐 아니라 유럽, 미국에서도 최초로 HSDPA폰을 출시했다.

◇다양한 세계최초, 세계최고의 기록

올 상반기 삼성전자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6.9㎜ 두께의 `울트라 슬림폰(SGH-X820)`을 개발, 휴대폰 사상 최초로 7㎜대 벽을 뛰어넘으며 휴대폰 역사에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슬림 디자인, 강한 내구성, 첨단 기능을 모두 갖춘 이 제품은 7월 중 국내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또한 삼성전자는 올 상반기 해외 유수의 IT 전시회에서 세계 최고 화소수의 `1000만화소 카메라폰(SCH-B600)`과 세계 최대용량의 `8GB 하드디스크폰(SCH-B570)`을 공개했다. 이 제품들은 올 하반기 중 국내 시장에서 먼저 선보일 예정이다.

◇차세대 무선인터넷 와이브로 상용화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PCMCIA카드를 이용한 초고속 무선인터넷 서비스 와이브로가 지난달 말 국내에서 상용서비스에 들어갔다.

와이브로는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로 60~80㎞의 속도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도 초고속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올 하반기 중 휴대폰 타입, PDA 타입 등 보다 다양한 타입의 와이브로 단말기를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정보통신총괄 이기태 사장은 "삼성 휴대폰은 최첨단 기술과 고품격 디자인을 겸비한 프리미엄 명품 휴대폰으로 국내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최고급 브랜드로 인정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