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65~59세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약 시작

함정선 기자I 2021.05.09 14:17:34

모바일, 인터넷 통해 24시간 예약 가능
질병관리청, 지자체 전화 예약 오전 9시~오후 6시
자녀 통한 대리 예약 가능…27일부터 접종

[이데일리 함정선 기자] 내일(10일)부터 65~69세(1952년~1956년생)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 예약이 시작된다. 접종 백신은 아스트라제네카(AZ)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 추진단은 10일부터 모바일과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24시간 예약을 진행할 수 있고, 질병관리청 콜센터(1339)와 지자체를 통한 전화예약이 가능하다고 9일 밝혔다. 전화 예약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할 수 있다.

위탁의료기관 중 주소지와 관계 없이 희망하는 의료기관을 선택해 접종일정을 예약할 수 있다. 예약은 본인뿐만 아니라 자녀 등 보호자도 대리 예약할 수 있다.



6일부터 6월3일까지는 70~74세(1947년~1951년생)에 대한 예약이 진행되고 있다. 65세~69세에 대한 접종은 27일부터 6월 19일까지다.

13일부터는 60세~64세(1957년~1961년생)이 사전 예약을 할 수 있으며 백신 접종은 6월 7일부터 19일까지다.

이 외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는 6일부터 6월 3일까지 예약을 진행 중이며 접종은 27일부터 6월 19일까지다. 유치원과 어린이집, 초등학교(1~2학년) 교사와 돌봄인력의 접종 예약은 13일부터 6월 3일까지며 해당 인력에 대한 접종은 6월 7일부터 19일까지다.



코로나19 백신 전쟁 더보기

- 방역당국 "하반기 백신 선택권 없어, 잔여 백신 경우 예외" - 정부, 내년도 예산안에 'mRNA 백신 개발' 사업 담는다 - [밑줄 쫙!] 18~59세, 3분기에 코로나19 백신 접종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