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한복판에 초대형 참치떼 등장한 이유는

유현욱 기자I 2021.05.03 09:27:16

제일기획·WWF, 지속 가능한 참치 소비 장려하는 캠페인
MSC 인증 '착한 수산물'에 대한 사회적 인식 확대 기대

[이데일리 유현욱 기자] 제일기획과 WWF(세계자연기금)이 지속 가능한 바다 만들기를 위해 손을 잡았다.

제일기획은 ‘세계 참치의 날(매년 5월 2일)’을 맞아 WWF와 함께 지속 가능한 참치 소비를 장려하는 ‘튜네이도(Tuna+Tornado)’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제일기획)
서울 삼성동 코엑스 외벽에 설치된 케이팝 스퀘어 광고판을 매체로 활용하는 이번 캠페인은 초대형 참치떼가 등장하는 실감 나는 영상이 특징이다. 농구 경기장 4배에 이르는 1620㎡(가로 약 81미터, 세로 약 20미터) 면적에 수십 마리의 참치가 큰 소용돌이를 만들며 헤엄치는 장관을 연출해 주변을 지나는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 캠페인 영상은 오는 15일까지 2주간 케이팝 스퀘어 광고판에 상영될 예정이다.



튜네이도 캠페인은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어획 및 유통된 ‘MSC 인증’ 참치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제일기획 관계자는 “평소 다양한 요리로 참치를 쉽게 접하다 보니 대부분의 사람들이 참치가 보호해야 할 수산 자원이라는 사실을 잘 모른다”며 “이에 거대한 참치의 역동적인 영상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일반인들에게 다소 생소한 MSC 인증 마크를 보여줘 궁금증을 유발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MSC 인증은 해양관리협의회(Marine Stewardship Council)에서 해양 생태계 보호, 국제규정 준수 여부 등 조업 과정 전반을 평가해 지속 가능한 어업 방식과 생산 유통 방식을 거친 ‘착한 수산물’에 부여하는 인증이다. 현재 글로벌 시장에서 유통되는 전체 수산물 중 MSC 인증 제품은 약 15%에 불과하며, 특히 MSC 인증 참치는 더욱 희소한 상황이다.

WWF 홍윤희 사무총장은 “소비자들의 작은 습관이 바다를 지키는 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며 “이번 튜네이도 캠페인을 통해 MSC 인증 참치에 대한 소비자 인식이 확산돼 미래 세대도 지금처럼 참치를 먹거리로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