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존 위기 처한 관광업계를 살려달라"

강경록 기자I 2021.01.25 08:38:44

21일 한국관광협회중앙회 간담회 열어
특별고용지원금 연장 등 정부에 건의
윤영호 회장 "관광업계 힘 모아야"

21일 열린 관광업계중앙회 ‘관광업계 생존을 위한 간담회’ 개최했다.


[이데일리 강경록 기자] “생존 위기에 처해 있는 관광업계를 살려달라”

한국관광협회중앙회(회장 윤영호, 이하 중앙회)는 지난 21일 1년을 넘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중앙회 회장단 간담회를 개최해 관광업계의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생존 위기에 처한 관광업계에 대한 특단의 정부 지원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한국호텔업관광협회(유용종), 제주도관광협회(부동석)와 광주광역시관광협회 (정길영) 등 지역별·업종별 관광협회에서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관광사업자 전체의 특별고용지원업종 포함, 특별고용 지원기간 코로나19 종식 시점까지 연장, 관광사업체 경영 유지를 위한 비용의 직접 지원, 사업체 유지를 위해 발생되는 세금 납부금액 감면, 관광업계가 국내여행 수용태세에 주력하는 상황을 감안, 관광업계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방역조치 자제요청 등을 집중 논의했다.

중앙회에서는 전국 지역별·업종별 관광협회의 추가 건의 사항을 취합해 정부에 관광업계 지원을 공식 건의하기로 했다.

중앙회 윤영호 회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관광업계가 생존할 수 있도록 중앙회를 중심으로 관광업계가 함께 힘을 모으자”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