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의 스마트카라, GS홈쇼핑 5일 론칭 방송

정태선 기자I 2017.07.02 11:15:59
스마트카라 ‘플래티넘(PCS-350)’.
[이데일리 정태선 기자] 음식물처리기 브랜드 스마트카라가 국내 유일의 환경 마크 획득 음식물처리기 스마트카라 ‘플래티넘(PCS-350)’ 를 오는 5일 오후 8시 40분부터 GS 홈쇼핑을 통해 라이브 론칭 방송을 선보인다.

스마트카라’의 플래티넘(PCS-350)는 음식물 쓰레기를 완전히 건조해 가루 형태로 처리하면서 그 양을 80% 이상으로 줄일 수 있는 분쇄건조 방식의 고성능 음식물 처리기이다.


에코필터 사용으로 분쇄 건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악취 문제도 해결했다. 에코필터는 음식물처리 시 발생하는 여러 종류의 악취를 처리할 수 있는 다중활성탄을 최적의 배합으로 구성하여 음식물냄새 걱정을 줄인 것. 또한 스마트보관 기능이 있어 음식물쓰레기를 냄새 걱정 없이 보관하여 버릴 수 있어 편리하다.

월 전기료는 3000원 내외로 초절전형 시스템을 구축한 스마트카라의 제품은 음식물 처리 후 대장균, 대장균군, 황색포도상구균의 세균수가 ‘제로(0)’일만큼 성능이 뛰어나다. 터치패드 방식의 디스플레이와 셀프클리닝 기능으로 사용자의 편의성을 더했으며, 음식물쓰레기 처리기 브랜드 중 유일하게 환경마크를 받은 친환경 제품이다.

가격은 59만8000원으로 렌탈 구매 시 매월 1만9900원씩 48개월 납입 후 본인 소유로 전환 된다. 스마트카라 관계자는 “실제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들로부터 냄새, 소음, 처리 결과물에 대한 만족도가 높다. 특히, 여름철이 다가 오면서 소비자들의 문의가 많아지고 있다” 고 밝혔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