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삼천당제약, 경구용 코로나 백신 임상비용지원 신청…'강세'

권효중 기자I 2021.05.07 09:03:56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삼천당제약(000250)이 경구용(먹을 수 있는)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해 전염병대응혁신연합(CEPI)에 임상 비용 지원을 신청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장 초반 강세다.

7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오전 9시 3분 현재 삼천당제약은 전 거래일 대비 6.62%(3600원) 오른 5만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6일 삼천당제약은 CEPI에 코로나 백신 개발 및 임상 펀딩 프로그램 참여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삼천당제약은 임상 인원 약 2만명, 비용 약 2300억원을 예상하고 있다.

삼천당제약은 주사제를 먹는 약으로 전환하는 ‘에스패스(S-PASS)’ 기술을 통해 글로벌 백신 개발 회사로부터 원료를 공급받아 먹는 약으로 전환하는 데에 성공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경구용 백신의 가장 큰 장점은 주사제보다 대량 생산이 쉽고 투여와 보관, 운송 조건이 개선된다는 것”이라며 “백신 보급속도가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주사기 미사용으로 의료비용, 의료폐기물 처리 비용이 감소한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백신 전쟁 더보기

- 방역당국 "하반기 백신 선택권 없어, 잔여 백신 경우 예외" - 정부, 내년도 예산안에 'mRNA 백신 개발' 사업 담는다 - [밑줄 쫙!] 18~59세, 3분기에 코로나19 백신 접종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