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강원 홍천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글벳·체시스 강세

김인경 기자I 2022.05.27 09:07:04
[이데일리 김인경 기자] 지난해 10월 5일 이후 7개월 만에 강원 홍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하며 장 초반 이글벳(044960) 등 관련주가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27일 오전 9시 4분 이글벳(044960)은 전 거래일보다 1140원(15.55%) 오른 84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글벳은 동물의약품 전문 제조업체로 동물백신·방역 관련주로 분류되고 있다.


같은 시간 체시스(033250)도 23.04% 강세다. 우진비앤지(018620)도 4.66% 오르고 있다.

한편 전날 아프리카돼지열병 중앙사고수습본부는 홍천 돼지농장 내 폐사체를 발견한 농장주 신고를 접수하고 해당 농장의 시료를 정밀 분석한 결과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중수본은 강원 홍천 돼지농장에서 ASF가 확진됨에 따라 즉시 초동방역팀·역학조사반을 현장에 파견해 외부인·가축·차량의 농장 출입 통제, 소독 및 역학조사 등 긴급 방역 조치 중이다. ASF 확산 차단을 위해 긴급행동 지침에 따라 발생 농장에 대해 살처분하고 홍천군 돼지농장 15곳(4만1000여 마리)에 대한 긴급 정밀검사와 강원도 전체 시군 돼지농장에 대해서도 임상검사를 하기로 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