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범진 후보 “시흥 각계 인사 지지받아 힘난다”

이종일 기자I 2022.05.26 08:42:41

각계 인사 페북서 양범진 정의당 시의원 후보 지지
공계진 이사장 "양 후보에게 관심과 지지 부탁"
이정환 지부장 "노동존중, 양 후보의 신념 응원"
양 후보 "정책과 비전으로 시민의 선택 받겠다"

양범진 정의당 시흥시의원 후보.


[시흥=이데일리 이종일 기자] 양범진(47·현 시흥민생연구소장) 정의당 경기 시흥가선거구(대야·신천·은행동) 시의원 후보는 최근 시흥지역 각계 인사들이 페이스북에서 당선을 바라는 응원 글을 게재해줘 선거캠프에 활기가 커졌다고 26일 밝혔다.

공계진 시화노동정책연구소 이사장은 양 후보에 대한 공개지지를 선언했다.

공 이사장은 최근 페이스북에서 “양 후보는 보수 양당의 후보들과는 다르게 기후·노동 분야에 관심을 갖고 시민단체, 노동조합과 함께했다”며 “저는 시흥시의원 16명 중에 양범진 같은 진보의원이 1명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1명만 있어도 확 달라질 것이다. 시민, 노동자의 관심과 지지를 부탁한다”는 글을 올렸다.

이정환 시화이마트 노조지부장도 페이스북을 통해 “이마트 노조는 ㈜성담의 시화이마트 폐점을 저지하고 노동권을 보장받기 위한 투쟁을 하고 있다. 그 투쟁을 처음부터 우리와 함께 시작한 사람이 있다. 바로 정의당 시흥시지역위원장 양범진”이라며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고자 하는 양 후보의 신념을 응원한다”고 전했다.

김진곤 시흥YMCA 사무총장은 “균형과 견제를 위한 시흥시민의 정의로운 선택, 청소년·시민의 든든한 동반자, 위기 청소년·학교 밖 청소년을 위해 함께 비를 맞아주고 건강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비빌 언덕이 되어줄 찐 일꾼 양 후보를 응원한다”는 글을 게재했다.

안소정 우리동네연구소 운영위원은 “양 후보를 지지한다”며 “지역에서 다양한 목소리를 담을 수 있는 다양한 정당의 정치인을 시민의 손으로 키우고 배출하는 것이 시흥 정치의 민주주의를 발전시키는 길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그는 “4등까지 당선되는 시흥가선거구 선거에서 기존 정치에 견제구를 날릴 정치적 선택을 해줄 것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양 후보는 “시흥시는 지난 20여년간 거대 양당 외에 다른 당에 시흥시의원을 단 한 명도 허락하지 않았다”며 “이로 인해 거대 양당의 내로남불이 판을 치고 갈라치기 정책만이 난무한 이곳 시흥에서 진보정당의 후보로서 당당한 정책과 비전으로 시민의 선택을 받겠다”고 표명했다.

한편 양 후보는 최근 민주노총 경기지역본부의 지지 후보로 결정됐다. 서울 출생인 양 후보는 경복고와 경기대를 졸업했고 정의당 시흥지역위원장, 시흥기후위기비상행동 실행위원 등을 맡고 있다.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 "같은 당 맞나" 수도권-영남·당선자-낙선자, 온도차 큰 국민의힘[국회기자 24시] - "최소한의 저지선 만들어달라" 與 외치는 이유는 - 선거 이틀 앞 납작 엎드린 與…“최소 개헌·탄핵저지선 달라”(종합)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