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젠텍, 코로나19 중화항체 검사키트 수출허가 획득

권효중 기자I 2021.04.19 08:54:40

전세계에서 두 번째로 개발 성공, 식약처 수출허가 획득
중화항체 생성 여부 등 판별, 백신 접종 이후에도 사용
美 FDA 긴급사용승인 진행중, 해외 시장 성과 기대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수젠텍(253840)이 전 세계에서 두 번째로 개발에 성공한 코로나19 중화항체 검사키트가 수출허가를 받는 데 성공했다.

수젠텍은 중화항체 정량 검사키트 ‘SGT SARS-CoV 2 In Vitro Neutralizing Antibody Test’ 가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수출허가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수젠텍은 지난 1월 중화항체 정량 검사키트 유럽 제품인증(CE)을 획득한 바 있다.

수젠텍의 중화항체 정량 검사키트는 체내에 형성되는 항체 가운데 바이러스의 세포 침투를 무력화시키는 ‘중화항체’가 형성됐는지의 여부를 판별할 수 있다. 단순한 중화항체 생성 여부뿐 아니라 중화 항체가 코로나 19 감염을 어느 정도 무력화할 수 있는지 판별하는 ‘중화력’을 수치로 정량화할 수 있어 백신 접종 효과 판별이 가능하다. 기존 제품 대비 반응시간이 짧기 때문에 대량검체 분석도 용이하다.



중화항체 검사키트는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으로 면역력이 형성됐는지 확인하는 것뿐 아니라 재접종 여부와 시기를 판별하는 데 필수적이기 때문에 관련 수요가 크다. 백신 접종자 증가에 따라 수요가 증가할 수밖에 없어 이번 수출허가를 기점으로 해외 주요 국가를 중심으로 진출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수젠텍 관계자는 “통계 전문 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Our World in Data)’는 세계적으로 8억 명 이상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다고 추산하고 있어 중화항체 키트 수요는 꾸준히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중화항체 검사키트 수출허가를 통해 백신 접종률이 높은 국가들을 중심으로 판매를 본격화할 계획이며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승인(EUA)도 진행 중으로 해외 시장에서 구체적인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