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티저사이트 공개

하지나 기자I 2021.04.18 11:15:11

7월말 정식 홈페이지 개설 전까지 비엔날레 관련 정보 제공

2021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공식 포스터(사진:서울시 제공)
[이데일리 하지나 기자]서울시는 ‘2021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티저 사이트를 오픈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티저사이트는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공식 심볼인 바람장미와 비주얼 아이텐티티(VI)를 적용한 디자인으로 7월 말 정식 홈페이지가 개설될 때 까지 비엔날레 관련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2021 서울비엔날레는 서울 도심 곳곳에서 다채로운 전시 콘텐츠를 9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46일간 선보일 예정이다.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열리는 주제전+도시전은 주제의 작가적 해석을 보여주는 전시로 회복력 있는 도시를 위한 건축과 인프라의 새로운 융합 및 디자인 변화를 제시하며, 글로벌 스튜디오는 세계 유수 41개 건축대학이 참여하는 전시로 주제와 관련된 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다.

서울도시건축전시관에서 열리는 게스트시티+서울전은 코로나 영향으로 변화된 시민의 삶을 극복하고 회복력 있는 도시를 만들기 위한 30개 해외도시의 현안을 소개한다.

세운상가에서 선보일 현장프로젝트는 5인의 문학작가와 5인의 건축가가 짝을 이루어 제시된 작품을 통해 도시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제3회 서울비엔날레 총감독으로 선임된 프랑스의 세계적인 건축가 도미니크 페로(Dominique Perrault)는 이번 행사가 “최근 전 세계 도시들이 겪고 있는 판데믹 상황을 되돌아보고 도시를 구성하는 여러 요소들의 관계와 이에 대한 대응, 그리고 지속가능한 도시를 위한 선언문을 발표하는 중대한 시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