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에어, 산업배출 온실가스 저감 특허 기술 추가 획득

박정수 기자I 2021.04.20 08:19:31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클라우드에어(036170)는 조선대 산학협력단과 ‘글라이딩 아크 플라즈마트론 및 이를 이용한 이산화탄소 저감 시스템’ 특허기술 양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특허 기술은 일종의 재생에너지 연계 플라즈마 이산화탄소(CO2) 분해 기술로, 산업배가스로부터 1차 포집된 CO2를 카본블랙(C)으로 영구분해가 가능한 ‘글라이딩 아크플라즈마트론’ 신기술을 도입했다. 설비 운영을 위해 필요한 구동전력은 재생에너지(carbon-neutral, CO2-중립)로부터 공급받아 이산화탄소 절감을 실현하는 실질적 온실가스 감축 기술이다.



‘이산화탄소 탄소화(CO2 to C)’ 특허 기술을 통해 이산화탄소는 카본블랙으로 전환됨과 동시에 인간의 호흡에 필수적인 산소(O2)도 함께 발생시키며, 이때 생산된 카본블랙은 각종 산업용 부자재(타이어, 신발, 잉크원료 등)로 사용 및 판매가 가능하다.

특히 지난 2018년 7월 수정 발표된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 기본 로드맵’에서는 2030년 온실가스 감축목표치인 314.8Mt은 그대로 유지하되, 이 중 10.3Mt(2030 국가 BAU 대비 1.21%) 가량을 온실가스 감축수단으로서 CCUS 기술을 활용해 감축하는 방안을 구체적으로 명시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클라우드에어 관계자는 “온실가스를 이용해 생산된 카본블랙 제품의 경우 환경부 환경성적표지 인증 마크 획득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양도특허 확보로 친환경 탄소저감 녹색기술의 발굴 및 상용화를 위해 클라우드에어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