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7억여원 예산절감한 공무원 12명에 성과금

정재훈 기자I 2021.05.07 08:18:25
(사진=경기도교육청)
[수원=이데일리 정재훈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예산절감과 수입증대에 기여한 공무원을 대상으로 총 1000만 원의 예산성과금 지급증서를 전달했다.

7일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예산성과금은 창의적인 사고로 업무를 개선해 예산을 절약하거나 새로운 수입원을 발굴한 사람에게 성과금을 지급하는 제도로 예산운용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2018년부터 이 제도를 운영했다.

예산성과금 지급 대상은 도교육청 자체심사위원회와 예산성과금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선정하며 △자발 노력의 정도 △내용의 창의성 △예산절감 △수입증대 등을 종합 검토해 기여도에 따라 차등 지급한다.



올해 성과 기여 사업으로는 △용인 신월초등학교 ‘방치된 미사용 고철류 적극 발굴·매각’ △학교안전기획과 ‘승강기 책임보험 대체방안 마련’ △재무기획관 ‘표준품셈 개정’이 선정됐으며 지급 대상은 용인 신월초 2명, 학교안전기획과 4명, 재무기획관 6명 등 총 12명이다.

용인 신월초는 학교 건물 곳곳에 방치됐던 오래된 고철류를 찾아 매각해 총 1억여 원의 수입을 올린 사례로 사용하지 않는 자원을 재활용하고 다른 학교에 모범이 된 점이 인정됐다.

학교안전기획과는 각 학교의 승강기 책임보험을 추가 비용 발생 없이 학교안전공제중앙회 학교배상책임공제로 대체하는 방안을 교육부에 제안해 예산 1억3000여만 원을 절약한 사례로 창의성 있는 개선방안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재무기획관은 학교공사 현장에 맞지 않는 정보통신분야 공사 표준품셈을 학교 현장에 맞도록 개정을 이끌어내 예산 4억6000여만 원을 절약한 사례로 전국 모든 학교 공사 예산을 절약하는데 기여했다.

예산성과금심사위원장을 맡은 도교육청 김규태 제1부교육감은 “이번 예산성과금 지급 대상으로 선정된 사업들은 도교육청 예산 뿐만 아니라 전국 모든 학교 예산 절약에 기여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업무 현장에서 새로운 제안과 실천이 이어지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