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추천주]호실적에 '러브콜'…SK하이닉스·금호석유 주목

김소연 기자I 2024.05.19 11:10:25

LS일렉트릭·금호석유, 실적 개선 기대
1Q 컨센서스 상회한 하나금융지주 주목
美 중국 커머스 관세 부과땐 네이버 반사이익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미국의 금리 인하에 대한 전망이 여전히 엇갈리고 코스피가 2700선을 좀처럼 벗어나지 못하며 증권가에서는 1분기 깜짝 실적을 발표했거나 2분기 실적 개선을 기대할 수 있는 종목을 추천했다. 특히 정부가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추진에 대한 강한 의지를 거듭 강조하고 있어 이에 따른 주주환원 확대가 예상되는 종목도 다수 추천주에 이름을 올렸다.

1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하나증권은 큰 폭의 실적 개선이 기대되는 LS ELECTRIC(010120)금호석유(011780)를 주간 추천주로 꼽았다. LS 일렉트릭은 올해 1분기 매출 1조 386억원, 영업이익 937억원을 기록했다. 북미 초고압 송전설비 수요 증가에 따른 수혜 여부에 따라 기대감이 커진다는 평가다.

금호석유에 대해서는 최근 천연고무 가격 상승에 따른 합성고무의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올해 2분기 영업이익 전분기 대비 13% 증가한 892억원을 전망했다.

하나증권은 하나금융지주(086790)도 추천 종목으로 제시했다. 하나금융지주는 일회성 비용 요인에도 불구하고 1분기 실적이 컨센서스(전망치)를 큰 폭으로 상회했다. 하나증권은 “분기 경상 순익이 1조2000억원대에 육박하며, 대손비용률도 은행 중 가장 낮은 편”이라고 설명했다.

제공=각 사.
유안타증권은 SK하이닉스(000660)와 네이버(NAVER(035420)), 더블유게임즈(192080)를 추천했다. SK하이닉스에 대해서는 2분기 예상 영업이익이 4조4000억원으로 수익성은 재차 개선될 것으로 기대했다. 유안타증권은 “전 응용처 메모리 채용량 증가 고려하면, 재고 빌드업 수요가 실수요의 반등으로 이어질 것”이라며 “인공지능(AI) 반도체 시장 확대 및 고도화 과정에서 SK하이닉스 맞춤형 메모리반도체 경쟁력이 추세적으로 강화될 가능성이 클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더블유게임즈의 성장성도 주목했다. 유안타증권은 “마케팅비 감소에도 매출 증가와 실적 개선이 이어지고 있다”며 “신규 아이게이밍, 스킬게임을 시작으로 올해 성장성 회복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게임사 중 최저 주당순자산비율(PBR), 주가수익비율(PER) 기업으로 벨류에이션 리레이팅이 기대된다는 설명이다.

유안타증권은 네이버에 대해 중국 직구 이커머스 업체들에 따른 영향은 미미한 수준이라고 봤다. 중국 직구 증가영향은 아직 미미한 수준이지만 중국 커머스 업체에 대한 미국 관세 부과 시 풍선효과에 의한 네이버 쇼핑 광고 매출 증가를 기대했다. 미국 관세 부과 시 네이버가 반사이익을 얻을 수 있다는 평가다.

아울러 삼성전자(005930)와 AI 반도체 칩 공동 개발 등 네이버의 AI 기술 활용성 증대에 따른 수익화 증가도 긍정적이라고 판단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