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새봄 아나운서, 10월 그래픽 디자이너와 결혼

정준화 기자I 2019.06.12 14:28:14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데일리 스타in 정준화 기자] 구새봄 아나운서가 오는 10월 결혼한다.

구새봄의 소속사 디모스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2일 “구새봄 아나운서가 오는 10월 결혼한다”고 밝혔다. 예비신랑에 대해서는 “알려진 대로 1981년생 그래픽 디자이너다”라고 전했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지난 가을부터 교제를 시작했다. 1987년생인 구새봄과 1981년생인 예비신랑은 6살 차이다.

구새봄은 미국 에모리 대학교 출신으로 영어와 중국어 등 3개 국어에 능통한 재원이다. 2012년 삼성증권 사내 아나운서를 거쳐 2013년 SBS CNBC 아나운서로 방송계에 진출했다. 프리랜서로 전향한 뒤로는 XTM ’인사이드 슈퍼레이스 2017‘, tvN ’소사이어티게임 시즌2‘ 등에 출연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