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서유리♥' 최병길 PD "내 속내 보여도 부끄럽지 않은 사람"(인터뷰)

김은구 기자I 2019.06.12 11:38:14
최병길 PD(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겉으로 보이는 것보다 훨씬 더 진실한 사람이에요.”

방송인 서유리의 예비신랑 최병길 PD가 피앙세에 대해 이 같은 표현으로 사랑을 드러냈다. 최병길 PD는 12일 이데일리에 “서유리씨를 만나기 전까지 결혼할 생각이 없었는데 이렇게 진행이 될 줄 몰랐다”며 “사람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고 누군가와 맞춰가면서 사는 게 쉽지 않다는 생각도 있었는데 이 사람이라면 내 속내를 보여도 부끄럽지 않을 것 같았다”고 말했다.

서유리는 11일 방송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최병길 PD와 오는 8월14일 혼인신고를 하고 예식 없이 결혼한다고 밝혀 화제가 됐다. 최병길 PD는 서유리와 지난해 말 첫 만남을 가졌다. 서유리 씨가 진행하는 인터넷 방송을 보면서 진솔한 모습이 너무 좋게 느껴져 여기저기 소개팅 주선을 부탁해 만남을 성사시켰다.

최병길 PD는 “실제 만나 마음 속 깊은 이야기까지 나누면서 더 좋아졌다”며 “결혼 결정까지 빠르게 이뤄졌는데 이런 게 인연이라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결혼식은 예식 대신 친지, 지인들과 식사자리로 대체할 생각이라고 했다. 신혼여행은 서유리가 라디오 DJ로 활동 중인 만큼 긴 시간을 뺄 수 없어 가까운 곳으로 다녀올 계획이다.

최병길 PD는 드라마 연출로는 내년에 컴백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애쉬번’이라는 예명으로 올 가을 본격 재즈 장르 음반을 선보인다.

최병길 PD는 2002년 MBC에 드라마 PD로 입사해 ‘대장금’ 조연출 등을 거치며 경험을 쌓았다. ‘앵그리 맘’, ‘미씽나인’ 등을 연출했으며 지난 2월 MBC를 퇴사했다. 지난 2010년 재즈 음반 ‘애쉬번’도 발매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