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허리, CG 의혹? '22인치 개미 허리' 눈길

정시내 기자I 2020.07.06 13:30:09
서예지 허리 화제. 사진=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서예지의 허리가 누리꾼의 이목을 끌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6회에서는 서예지(고문영 역)가 김수현(문강태 역)이 근무 하고 있는 병원을 찾았다.

방송에서 서예지는 핑크빛 투피스를 입고 등장했다. 특히 이 장면에서 서예지는 얇은 허리 라인을 드러냈다. 시청자들은 서예지의 얇은 허리 라인에 ‘CG(컴퓨터 그래픽)가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고 있는 것.


방송 후 네티즌들은 SNS 등을 통해 “서예지 허리 사이즈가 얼마야?”, “비현실적인 몸매다”, “서예지 허리가 개미허리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서예지는 키 169cm에 몸무게 43kg로 허리사이즈는 22인치로 알려졌다. 그는 평소 요가와 발레 등으로 꾸준한 자기 관리를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서예지는 2013년 tvN 드라마 ‘감자별’에 출연 후 얼굴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무림학교’ ‘또 오해영’ ‘구해줘’ ‘무법변호사’, 영화 ‘양자물리학’에 출연했다. 최근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2년 만의 드라마에 복귀했다.

불평등·폭력 없는 평화로운 세상을 추구합니다.

정시내 뉴스룸 정시내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