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브라임아티스트 측 "배우 송유정 지난 23일 사망" [공식]

김가영 기자I 2021.01.25 12:15:15
송유정(사진=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송유정이 향년 26세로 사망했다.

송유정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측은 25일 이데일리에 “송유정이 지난 23일 사망했다”고 밝혔다.


화장품 브랜드 모델로 발탁돼 연예계에 데뷔한 송유정은 지난 2013년 MBC ‘황금무지개’에서 김천원 어린 시절을 맡으며 연기를 시작했다. 이후 MBC ‘소원을 말해봐’, KBS2 ‘학교2017’, 웹드라마 ‘나의 이름에게’에 출연했다.

지난 2019년 배우 송강호, 가수 비 등이 소속된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와 전속 계약을 맺고 새로운 도약을 앞뒀으나 갑작스러운 비보가 전해져 안타까움을 안기고 있다.

송유정의 빈소는 서울의료원 강남분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5일 오후 1시 30분에 엄수된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