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한유라, 신혼같은 일상 "흑돼지 먹으러 가자"

조태영 기자I 2022.07.05 12:30:00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방송인 정형돈과 아내 한유라가 부부 일상을 공개했다.

한유라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흑돼지 고기먹으러 가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서로의 등과 어깨에 팔을 감싼 채 걷고 있는 정형돈·한유라 부부의 모습이 담겼다.

한유라는 방송 작가 출신으로, 지난 2009년 정형돈과 결혼해 슬하에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