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이나은, '모범택시' 하차 [공식]

윤기백 기자I 2021.03.08 11:20:04

제작사 "여론 수렴해 이나은 교체 결정"
"촬영 60% 진행… 새 배우로 전부 재촬영"

이나은(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괴롭힘, 왕따 논란에 휩싸인 그룹 에이프릴 이나은이 드라마 ‘모범택시’에서 하차한다.

‘모범택시’ 제작사 스튜디오S 측은 8일 “‘모범택시’ 제작진은 소속사와 협의하여 주요 배역으로 출연 예정이었던 배우 이나은의 교체를 결정했다”라며 “현 상황에 대한 충분한 여론 수렴과 대체 배역 캐스팅 등으로 인해, 입장 발표가 늦어진 점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구한다”고 전했다.

이어 “드라마 ‘모범택시’는 전체 촬영의 60% 정도 진행된 상황이다. 해당 배우 출연 분량은 새로운 배우가 투입되어 전부 재촬영 할 예정”이라며 “스튜디오S와 ‘모범택시’ 제작진은 좋은 드라마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남은 시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나은이 소속된 그룹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의 남동생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그룹 활동 당시 팀내 왕따,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이나은이 학폭 가해자이며 룰라 고영욱을 언급하며 친구에게 언어폭력을 가했다는 주장도 나왔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을 알린 상황이다.

◇드라마 ‘모범택시’ 제작사 스튜디오S 공식입장

안녕하십니까.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 제작사 스튜디오S 입니다.

‘모범택시’ 제작진은 소속사와 협의하여 주요 배역으로 출연 예정이었던 배우 이나은의 교체를 결정했습니다.

현 상황에 대한 충분한 여론 수렴과 대체 배역 캐스팅 등으로 인해, 입장 발표가 늦어진 점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구합니다.

드라마 ‘모범택시’는 전체 촬영의 60% 정도 진행된 상황입니다. 해당 배우 출연 분량은 새로운 배우가 투입되어 전부 재촬영 할 예정입니다.

스튜디오S와 ‘모범택시’ 제작진은 좋은 드라마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남은 시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