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4' 이이담, 손에 땀 쥐게 한 '1분 숨바꼭질'

김현식 기자I 2021.06.19 14:02:44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배우 이이담이 ‘보이스4’ 시청자들 손에 땀을 쥐게 했다.

18일 첫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4: 심판의 시간’에서는 승아(이이담)가 새로운 빌런 서커스맨의 타깃이 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승아는 오빠 데릭(송승헌) 모르게 입양 전 친아버지를 찾기 위해 뿌리 찾기 사무국을 찾았다. 자신의 DNA 정보와 유사한 사람의 정보를 받은 뒤 지체 없이 나서 과연 아버지에 대한 단서를 찾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하지만, 승아는 기대와 달리 문전 박대를 당했고, 실망과 함께 돌아가던 중 일가족 살인 사건의 목격자가 돼 긴장감이 고조됐다. 이를 눈치챈 살인마를 피해 빈 집 장롱에 가까스로 몸을 숨긴 승아는 곧장 신고를 이어가 보는 이들까지 숨죽이게 만들었다.

이어 살인마의 트릭에 걸린 승아는 절체절명의 위기에 처했지만 수화로 당돌하게 할 말은 하는 강단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그러나 시신 발견 무전을 통해 결국 서커스맨에게 속수무책으로 당했음이 암시돼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이이담은 첫 등장부터 마지막까지 극 흐름을 너울 치게 만들며 남다른 캐릭터 표현력을 보여줬다는 평이다. 특히 살인마와 숨바꼭질하는 순간의 극한 공포감을 화면 안에 그려내며 긴장감과 몰입도를 높였다.

이이담이 출연하는 ‘보이스4’는 매주 금, 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