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앤디, 결혼 발표..."예비 신부는 힘든 순간 웃게 해주는 사람"

박지혜 기자I 2022.01.19 11:17:43
신화 앤디(사진=앤디 인스타그램)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1세대 아이돌 그룹 신화의 막내 멤버 앤디(40·이선호)가 결혼을 발표했다.

앤디는 19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분께 가장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다”며 “저에게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한 사람이 생겼다”고 밝혔다.

그는 예비 신부에 대해 “제가 힘든 순간에 저를 웃게 해주고 저를 많이 아껴주는 사람”이라며 “이제는 혼자보다는 같이 하는 삶을 살아보려고 한다”고 했다.

이어 “부디 제 새로운 출발을 축복해주시고 따뜻한 시선으로 함께 해 주시길 바란다”며 “저는 앞으로도 변함없이 신화의 앤디로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앤디는 결혼식 날짜나 장소는 밝히지 않았다.

앤디의 결혼으로 신화 6명 중 유부남 멤버는 에릭, 전진에 이어 3명으로 늘었다.

사진=신화 인스타그램
다음은 앤디 결혼 발표 전문이다.

신화창조 여러분께

안녕하세요. 신화 앤디입니다.

2022년은 제가 신화로서 우리 신화창조를 만난 지 24년이 되는 해입니다.

세월만큼이나 많은 일이 있었지만 여러분이 보내주신 무한한 사랑과 응원이 있어 지금의 제가 있을 수 있었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오늘, 이 소식은 여러분께 가장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습니다.

저에게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한 사람이 생겼습니다.

제가 힘든 순간에 저를 웃게 해주고 저를 많이 아껴주는 사람입니다.

이제는 혼자보다는 같이 하는 삶을 살아보려고 합니다.

부디 제 새로운 출발을 축복해주시고 따뜻한 시선으로 함께 해 주시길 바랍니다.

저는 앞으로도 변함없이 신화의 앤디로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겠습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