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 정중지, 30세에 사망…안타까운 비보

김보영 기자I 2022.09.23 06:18:43
(사진=Mnet)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했던 가수 정중지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0세.

자신을 정중지의 어머니라고 밝힌 한 여성은 지난 20일 트위터를 통해 “지금 기분은 뭐라 이루 말할 수 없다”며 사진 두 장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는 유족들이 고인의 영정을 든 채 고개를 숙이고 있는 모습과 장례식장 문구가 담겨 있다.

이 여성에 따르면 정중지는 자신의 생일 나흘 뒤인 지난 9일 세상을 떠났다. 발인은 11일 오전 9시에 이뤄졌다.


정중지는 페이스북 등 SNS에서 ‘남친짤’로 얼굴을 알렸으며, 연극 ‘프리즌’, ‘연애의 정석’에 출연했다. 2017년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참가했지만, 8만 6864표를 얻어 최종 64위로 탈락했다.

2017년에는 한류선정조직위원회 주최주관 ‘한빛상’ 배우 부문을 수상했으며, 2018년에는 첫 팬 미팅을 개최하기도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게’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