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최고 1분 주인공은 소유 택한 임영웅

김현식 기자I 2020.09.24 08:40:49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임영웅이 ‘뽕숭아학당’ 시청률 상승을 이끌었다.

24일 시청률 조사회사 TNMS에 따르면 하루 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 최고의 1분 주인공은 임영웅이었다.

TNMS에 따르면 소유와 유아에게 선택을 받은 가운데 소유를 짝꿍으로 선택할 때 시청률이 12.7%(유료가구)까지 상승했다. 이는 TNMS가 집계한 이날 방송된 ‘뽕숭아학당’의 분당 최고 시청률이다.

‘뽕숭아학당’은 트롯 서바이벌 ‘미스터트롯’이 탄생시킨 ‘트롯맨 F4’의 성장기를 그린다. 이날 ‘뽕숭아학당’은 ‘남녀공학 가을 소풍 클래스’ 편으로 꾸며져 임영웅-소유, 영탁-유빈, 이찬원-유아, 장민호-홍현희가 짝을 이뤄 풀피리 음악 퀴즈를 푸는 모습 등이 담겼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