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리그' 조한선 "'늑대의 유혹', 감사한 작품"

김가영 기자I 2020.02.14 09:00:41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조한선이 ‘늑대의 유혹’에 대해 “감사한 작품”이라 표현했다.

조한선(사진=‘김영철의 파워FM’ 캡처)
조한선은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게스트로 출연해 이같이 말했다.


인터넷 소설가 귀여니의 작품을 원작으로 한 ‘늑대의 유혹’은 영화로 제작되며 큰 인기를 모았다. 조한선은 작품의 오글거리는 대사들에 대해 “그때는 어렸기도 했고 닭살이라고는 생각 못 했는데 나이가 들고 세월이 지나니 닭살인 대사들이 있더라”고 말했다.

이어 ‘늑대의 유혹’ 대사들이 공개되자 조한선은 “그때 어떻게 아무렇지 않게 했지?”라며 “이청아와는 지금도 연락하고 있다”고 전했다.

조한선은 SBS ‘스토브리그’에서 임동규 역을 맡아 사랑을 받았다.

뻔한 기사 말고 FUN한 기사를 쫓겠습니다. 오늘도 연예해요.

김가영 뉴스룸 김가영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