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 “루이뷔통 디자이너와 매년 휴가.. 제품도 많이 받아”

정시내 기자I 2021.01.14 08:56:49
배두나 루이뷔통 언급. 사진=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배두나가 명품 브랜드 ‘루이뷔통’의 디자이너 니콜라 제스키에르와 매년 휴가를 떠난다고 전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배두나가 출연했다.

이날 배두나는 “(배두나 하면) 패션 얘기를 빼놓을 수 없지 않냐. 유명 디자이너 분들하고는 어떻게 만났냐” 라는 질문을 받았다.


루이뷔통의 뮤즈이기도 한 배두나는 “(루이뷔통 디자이너)니콜라가 나를 좋아하게 된 작품이 ‘괴물’이라고 하더라. 그때 내가 트레이닝복 한 벌 입고 나오는데 그 모습이 너무 좋았다는 거다”라고 언급했다.

배두나는 “니콜라로부터 만나고 싶다고 초대를 받았다. 그걸로 친구가 됐다. 일로 만난 사이인데 매년 같이 휴가를 다닌다. 지중해 쪽으로 간다”라고 말해 이목을 모았다.

배두나. (사진=AFPBBNews)
이어 ‘브랜드 혜택이 있느냐’는 질문에 “제품은 많이 받는다”며 “제품 같은 건 많이 받는다. 제가 골라 갈 수도 있고. 할당된 예산이 있다. 브랜드를 대표한다는 느낌이 있으니까”라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