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연애 시절 운동으로 싸워…결혼하면 체육관 차릴 것"

김보영 기자I 2022.01.14 06:50:32
(사진=김종국 유튜브 채널)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가수 겸 방송인 김종국이 자신의 평소 연애 성향 및 결혼 후 계획에 대해 털어놨다.

김종국은 지난 1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5촌 조카인 가수 소야 및 그의 동생과 카페를 방문한 모습을 영상으로 게재했다.

이날 김종국은 “여자친구와 디저트를 먹으러 (카페에) 가본 적이 한 번도 없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종국은 “가로수길도 여자친구와 가본 적 없다. 내가 다니던 체육관이 가로수길에 있어서 갔던 것 말고는 오늘이 처음이다. 오늘 (유튜브 방송분을) 촬영하기 위해 왔지만 여기에 나온 것 자체가 어색하다”라고 솔직히 말했다.


이에 소야는 김종국에게 “만약에 여자친구가 ‘카페에 가자’고 하면 어떻게 하실 거냐”고 물었고, 김종국은 “오자고 하면 와야지”라고 답해 스윗한 면모를 드러냈다.

다만 그는 “난 (여자친구가 하고 싶어하는 것을)다 한다. 여자친구가 있을 때 싸운 유일한 이유가 항상 운동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소야는 ‘여행을 가라’고 조언했고, 김종국은 이에 “일단 운동을 할 수 있는 데를 먼저 알아보고, 그 근처에 숙소를 잡는다”고 답할 정도로 엄청난 운동 사랑을 보여줬다. 이에 조카들이 “그럼 그 시간 동안 여자친구는 뭐하냐?”고 묻자, 김종국은 “내 카드를 주면 쇼핑을 하지 않을까?”라고 답해 조카와 제작진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김종국은 결혼을 결심하게 되면 체육관을 차리고 싶다는 꿈도 언급했다. 그는 “(차린 후)내가 운동을 할 거다.(웃음) 내가 사장이니까 매일 가야 한다. (헬스장이) 내 회사인데 아내가 ‘가지 말라’고 할 명분이 없다”고 재치있는 이유를 밝혀 웃음을 유발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