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자 "소속사 대표와 11년째 열애중… 올가을 결혼"

윤기백 기자I 2021.03.09 06:11:31
김연자(사진=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 방송화면)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트롯 가수 김연자가 11년째 열애 중인 남자친구(기획사 대표)에 대해 언급했다.

김연자는 8일 방송된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 출연해 “남자친구와 엄청나게 인연이 길다”고 말문을 열며 “초등학교 4학년 때 광주에서 노래 연습을 했는데, 당시 같은 학원에서 연습했던 사이”라고 50년 인연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내가 과거 몸과 마음이 힘들었던 시기가 있었다”며 “그때 손을 내밀어준 사람”이라고 말했다.

김연자는 “2013년부터 의지하면서 같이 살았다”며 “결혼까지 가는 것이 시간이 걸렸다”고 털어놨다.

이어 “결혼을 하고는 싶은데 자꾸만 미루게 됐다”며 “올해 코로나19가 잠잠해지면 결혼식을 하려고 한다. 남자친구는 봄에 하자고 하는데 나는 많은 분께 축복받고 싶어 가을쯤 생각하고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