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일화 논의' 조전혁, 박선영에 “미친X” 욕설 녹취 파문

장영락 기자I 2022.05.23 16:16:55
[이데일리 장영락 기자] 서울시교육감 선거 보수후보 단일화를 두고 조전혁 후보가 박선영 후보를 향해 욕설을 한 음성 녹취가 공개돼 논란이다.
사진=뉴시스
최근 한 유튜브 채널에서는 조전혁 후보와 조영달 후보 간 대화내용 녹음 파일이 공개됐다. 녹취에서 조전혁 후보는 단일화 논의가 오가고 있는 박선영 후보를 향해 “저 미친 X은 끝까지 나올 것”이라 말한다.

녹취가 공개되고 박 후보는 바로 페이스북을 통해 “동성애자, 이슬람, 좌파에 간첩 소리도 들었지만 하다 하다 ‘미친 X’ 소리는 처음. 이제 조전혁에게 사퇴 외에 무슨 다른 길이 더 있겠느냐”며 조 후보 행태를 규탄했다.

조전혁 후보는 녹취 발언에 대해 사과하지는 않고 “대화를 몰래 녹취하는 자는 인간말종”이라며 오히려 조영달 후보를 비난하고 있다.

역시 보수 후보로 단일화에 불참한 조영달 후보는 “정치쇼를 넘어 정치 공작은 이제 그만하셨으면 한다. 어디서든 말조심, 행동조심, 분노조절 잘 하시길 당부드린다”며 조전혁 후보에 자중을 요구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