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악플러에 "복스럽단 말 많이 듣지만 욕은 하지말자"

박지혜 기자I 2021.01.25 12:21:20
가수 송가인 (사진=이데일리 DB)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가수 송가인이 자신의 외모를 비하한 악플러에게 일침을 가했다.

송가인은 25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달덩이라 복스럽다는 말은 많이 듣는데 욕은 하지 맙시다”는 글을 올렸다. 자신을 향해 “미친X 달떵이”라고 댓글을 남긴 누리꾼에 한 말이었다.

송가인은 지난 21일 TBS라디오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 출연해서도 악성 댓글에 대해 언급했다.


“주로 얼굴에 관한 악플을 많이 받는다”는 송가인은 “지역 비하하는 악플도 있다”며 “그래도 노래로 지적하는 악플은 없다. 그건 기분 좋다”고 말했다.

이어 악플러들에게 자신의 노래 ‘꿈’을 들려줬다. “썩을 놈아 썩 사라지겠느냐”라는 가사가 담긴 곡이다.

한편 송가인은 영화 ‘송가인 THE DRAMA’의 설 연휴 개봉을 앞두고 있다. ‘송가인 THE DRAMA’는 송가인의 첫 번째 단독콘서트 ‘가인이어라’ 실황과 미공개 영상 그리고 송가인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